상단여백
HOME 지속가능사회 사회혁신
환경실천연합회, 배워서 남 주는 ‘시니어의 장난감 재활용 교육’ 진행
환경실천연합회 ‘시니어의 장난감 재활용 교육’을 통해 자원순환 교육 중인 시니어

 

환경실천연합회(회장 이경율, 이하 환실련)가 배워서 남 주는 ‘시니어의 장난감 재활용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 중임을 24일(수) 밝혔다.

배워서 남 주는 ‘시니어의 장난감 재활용 교육’은 유통되고 있는 장난감 대부분이 플라스틱, 고무 등 복합재질로 구성되어 있어 분리배출이 어려우며 올바르지 않은 배출로 환경오염을 일으키는 문제점을 개선하고자 시작되었다.

프로그램 구성은 장난감 재활용과 아동교육에 관심을 갖고 지원한 시니어들이 자원순환과 체험현장 및 안전교육을 이수한 후 유치부, 초등부 어린이를 대상으로 생활폐기물의 올바른 분리배출, 장난감 재활용 체험교육 등을 진행하게 된다.

진행을 맡은 환실련 김진열 팀장은 “점차 쓰레기로 배출되는 양이 늘어가고 있는 폐장난감에 대해 올바른 배출과 재활용 방법을 두 세대 간 소통을 통해 이끄는 매력적인 일”이라며 “앞으로 폐장난감을 수거 캠페인을 통해 아이들에게 재미있고 선 순환적인 환경 참여 활동 모델을 제시함은 물론, 실질적인 폐기물 감축에 도움을 줄 계획”이라고 말했다.

환경실천연합회 개요

환경실천연합회는 환경부 법인설립 제228호, 등록 제53호로 인가된 비영리민간단체로 아름다운 자연과 환경을 보전하여 미래의 유산으로 물려주기 위해 환경 파괴·오염 행위 지도 점검, 환경 의식 고취, 실천 방안 홍보, 환경 정책 및 대안 제시 활동을 구호가 아닌 실천을 통해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또한 지구온난화 방지 등의 지구촌 환경 문제 해결을 위한 국제교류 활동을 진행 중이며 UN 경제사회이사회(UN ECOSOC)의 특별 협의적 지위(Special Consultative Status)와 UNEP 집행이사를 취득하여 국제 NGO로 활동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ecolink.or.kr

 

이지니 기자  luxjin@sjournal.kr

<저작권자 © 지속가능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