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책임 사회적경제
사회적협동조합 드림셰어링, 베트남 짜빈직업전문대와 함께 사람을 키운다
드림셰어링이 베트남 짜빈성에 세운 사회적기업의 오토바이 경정비 매장

 

고양시 소재 사회적협동조합 드림셰어링(대표 김항석)은 베트남 짜빈(Tra Vinh)성에 직접 설립한 사회적기업과 짜빈직업전문대학(Tra Vinh Vocatioial College, TVVC) 간의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2019년 4월 짜빈성 1호 사회적기업으로 설립된 사회적기업은 오토바이 경정비 및 엔진오일 판매 매장을 개설·운영하며 대학생들이 숙련기술을 훈련하고 기업 경영 역량을 키우도록 지원하는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2015년 설립된 짜빈직업전문대학은 직업교육훈련을 통해 숙련 노동력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설립되어 베트남 노동보훈사회부의 직업교육을 수행하고 있는 국립직업교육기관이며 짜빈주민위원회가 직할하고 있다.

이번 양자 간에 맺은 협약에 따르면 짜빈직업전문대학은 사회적기업이 운영하는 정비소에 교육자들을 수석정비사로, 재학생들을 인턴으로 파견하여 인력을 지원하고 사회적기업은 학생들이 인턴십을 수행하는 동안 마케팅, 매장 운영 등 경영 교육도 받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학생들이 직접 현장에서 교육과 실무를 경험하며 역량을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드림셰어링 김항석 대표는 “학생들이 사회적기업에서 단순 정비기술을 교육받는 것에 그치지 않고 개개인이 정비사·관리자·점장·기업가로 성장하도록 돕는 것이 사회적기업의 목표”라며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짜빈 지역사회 청소년들 중 도움이 필요한 이들을 우선 발굴, 지원해 기업가로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드림셰어링의 베트남 사회적기업은 베트남의 사회 문제가 된 과다한 오토바이의 대기오염물질 배출을 저감할 수 있게 하는 오토바이 경정비와 양질의 엔진오일 판매 매장을 개설·운영하며 취약계층 대학생들을 성장시키는 것을 목표로 2018년부터 법인 설립을 추진, 2019년 4월 짜빈성 1호 사회적기업으로 등록했고 짜빈대 인근에 1호 매장을 개소했다. 

드림셰어링은 2017년 고양시의 사회적협동조합 인가를 받아 설립한 이후 고양시와 국내외에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해서 사회적기업과 사회적협동조합 등의 설립지원과 운영협력을 제공하는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dreamsharing.org

 

이소연 기자  sustainability@sjournal.kr

<저작권자 © 지속가능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