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속가능사회 환경
GS리테일, 제로웨이스트에 맞춰 업계 최초 친환경 부자재 도입GS25, 연간 1억잔 팔리는 카페25업계 최초로 100% 재활용 가능한 종이컵 도입
카페25, 제로퍼제로 피크닉매트

 

GS25가 ‘제로웨이스트(Zero-Waste, 썩지않는 생활 쓰레기 없애기)’ 운동에 적극 참여한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자체 원두커피 브랜드인 카페25에 사용되는 컵, 뚜껑, 컵 홀더 등 모든 부자재를 100% 친환경 소재로 도입했다고 9일 밝혔다. 

GS25는 4월부터 카페25의 뜨거운 커피 음료잔을 수용성 코팅재를 사용한 친환경 인증 전용 컵으로 변경했다. 

지난해 9월 종이 빨대 도입과 아이스 커피 음료 컵을 카페25의 로고가 인쇄되지 않은 투명한 컵으로 교체해 재활용이 가능토록 변경한 것에 이은 친환경 행보이다. 

카페25 전용 컵은 코팅 시 일반 종이컵과는 다르게 수용성 코팅으로 제작돼 100% 재활용이 가능하도록 만들어졌다. 

환경부로부터 획득한 친환경인증마크도 전용 컵에 프린팅 됐다. 

커피를 담는 종이컵이 일반적인 종이와 달리 음료를 담은 상태로 그 원형을 유지할 수 있는 것은 컵 내부에 코팅처리가 돼있기 때문인데 코팅 방법에 따라 재활용 가능 여부가 결정된다. 

GS25는 컵 홀더도 재생지를 활용한 100%종이로 제작했고, 컵 뚜껑도 친환경 PP 소재를 사용해 모든 카페25의 부자재를 친환경 재질로 완성했다. 

1년에 1억잔이 팔리는 카페25의 판매량을 고려했을 때 친환경 부자재로 만든 컵을 한 줄로 쌓으면 에베레스트산의 1130배의 높이에 해당하는 분량이다. 

GS25는 카페25친환경 컵 부자재 도입을 기념해 유명 그래픽 디자인 전문 회사인 ’제로퍼제로’와 컬래버레이션 해 다양한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카페25를 구매하는 고객이 GS25의 멤버십 지에스앤포인트(GS&POINT)를 적립하면 GS25의 모바일 앱 나만의냉장고에 스탬프가 생성된다. 

스탬프 7개를 모은 고객이 응모 버튼을 누르면 제로퍼제로 마켓백이 경품으로 증정된다. 

마켓백은 핑크와 블루 각각 4750개씩 총 9500개 준비되며 선착순으로 소진되면 행사는 자동 종료된다. 

스탬프는 1일 최대 7개까지 지급되며 최대 1인이 2회까지 응모할 수 있다. 

또한 카페25 구매 시 정상가 각각 1만7900원의 제로퍼제로 피크닉 매트와 피크닉 키트(핑크,화이트 2종)를 각각 7900원에 콤보 할인 구매할 수 있는 행사도 15일부터 시작된다. 

GS25는 카페25친환경컵 리뉴얼 기념 행사로 나들이가 늘어나는 봄철 일회용 비닐, 용기를 대체할 수 있게 트렌디한 카페25 X제로퍼제로 피크닉 굿즈 행사를 기획해 의미를 더했다. 

이 외에 GS25는 2017년 10월부터 프레시푸드(FRESH FOOD) 전 상품 용기의 뚜껑을 친환경 PP재질로 사용했고 2018년 7월 업계 최초로 종이 쇼핑백을 도입했다. 

한편 GS리테일이 운영하는 장보기 쇼핑몰 GS프레시도 2019년 1월 상품 배송 포장재를 재활용 가능한 종이 박스로 변경 운영하고 있으며, 신선식품 배송 시 동봉되는 냉매도 친환경 물 아이스팩을 사용하고 있다. 

GS리테일은 최근 미세먼지,미세플라스틱 등 환경 오염에 대한 심각성을 전국민이 연일 체감하면서 친환경을 넘어 필환경을 요구하는 시대가 됐다며 GS리테일은 앞으로 상품 개발 시 다각적으로 친환경 구현을 위해 지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웹사이트: http://www.gsretail.com

 

이지니 기자  luxjin@sjournal.kr

<저작권자 © 지속가능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