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책임 사회공헌
교직원공제회, 장애인 선생님에게 교육보조기기 지원1인당 최대 500만원까지 지원… 4월 1일까지 이메일 접수
한국교직원공제회가 The-K, 무장애교실 프로젝트를 통해 장애인 선생님에게 교육보조기기를 지원한다

 

The-K한국교직원공제회(이사장 차성수)가 장애인 선생님이 수업을 편리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교육보조기기를 지원하는 ‘The-K, 무장애교실 프로젝트’를 한국장애인재단과 함께 진행한다. 

유치원·초등학교·중학교·고등학교·특수학교에서 학생을 가르치는 장애인 선생님은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신청 품목은 수업 시 필요한 장애인 교육보조기기에 한하며 중증장애 500만원, 경증장애 300만원 내에서 1인당 1품목씩 지원된다. 

접수는 4월 1일까지 한국교직원공제회 또는 한국장애인재단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다운받아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교직원공제회는 지난해 처음으로 장애인 선생님 교육보조기기 지원사업을 시작했다. 임직원 기부금을 포함한 사회공헌기금을 한국장애인재단에 전달해 20여명의 장애인 선생님에게 점자프린터, 특수키보드, 화상전화기 등 다양한 교육보조기기를 지원했다. 

올해는 사업 규모를 전년 대비 2배 이상 늘려 40여명의 선생님이 도움을 받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교직원공제회 경영전략기획실 전영선 차장은 “교육보조기기 지원이 미흡해 학교현장에서 학생 및 동료와의 의사소통에 어려움을 겪는다는 장애인 선생님이 많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장애인 선생님과 학생들의 원활한 의사소통을 돕고, 장애물 없는 교육환경을 만드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국교직원공제회 개요 

한국교직원공제회는 모든 교직원들이 재직 중에는 물론 퇴직 후에도 교직의 보람과 생활의 풍요함을 누릴 수 있도록 특별법(법률 제2296호)으로 설립된 정부보장의 교직원 복지기관이다.

한국장애인재단: http://www.herbnanum.org

웹사이트: http://www.ktcu.or.kr

 

이지니 기자  luxjin@sjournal.kr

<저작권자 © 지속가능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